2013년 1월 28일 월요일

타이어 플래카드(TYRES PLACARD)


Orange Stations 365 타이어 플래카드(TYRES PLACARD)
타이어에 바람이 좀 빠진 것 같다 싶어도 대개 별일 없겠지 하면서 그냥 차를 모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운전자의 열에 아홉명이 타이어 공기압의 중요성을 알고 있지만, 절반가량은 적정 공기압이 얼마인지 몰랐고, 정기정검을 받는 경우도 15%에 불과하다고 보고되고 있습니다. 이번 주에는 내 차에 맞는 타이어와 적정 공기압은 얼마인지 그리고 언제 타이어를 교체해야 되는지를 알아보겠습니다.
1) 타이어 플래카드(TYRE PLACARD) 
각 차량마다 타이어의 사이즈와 적정 공기압이 플래카드(placard)에 표시되어 있습니다. 플래카드에는 그림처럼 타이어 사이즈 (235 / 55R18 99V), 적정 공기압이 Front(앞바퀴) 220KPA, 32PSI / Rear(뒷바퀴) 220KPA, 32PSI라고 표시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이 플래카드는 운전석 문옆면이나 연료 주입 도어(Fuel door) 안쪽, 글로브박스(Glove Box, 보조석 앞 대시보드 아래에 위치) 도어, 운전석 B필러(앞뒤 도어의 중간에 있는 기둥)아래쪽 등 차량마다 다른 다양한 위치에 스티커로 부착되어 있으니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2) 타이어 공기압 체크
정비공장에서는 일반적으로 차량 정기 점검 시에 타이어 공기압을 체크합니다. 그런데 서비스주기가 10,000km/ 6개월이라고 할 때, 대부분 차량의 타이어 공기압이 30PSI 이하로 측정됩니다. 이는 타이어의 공기압이 자연적으로 아주 소량씩 밖으로 빠져나간다는 것을 뜻합니다. 따라서 차량에 맞는 적정 공기압을 유지하려면 한 달에 한번은 공기압을 체크해야 합니다. 주기적인 타이어 공기압 체크(주유소에서 주유시)는 타이어의 적절한 공기압을 유지하게 하여 타이어의 수명을 연장시킬 수 있습니다.
3) 타이어의 교체 시기 - 타이어는 언제 교체해야 될까요?




마모 한계선을 의미하는 타이어 웨어 인디케이터(tyre wear indicator) 가 있어 교체시기를 알 수 있습니다. 타이어의 측면(side wall)을 보면 삼각형 표시가 있습니다. 이 삼각형을 따라 들어가면 타이어 트레드(tread) 골짜기 부분에 돌기 즉, 타이어 웨어 인디케이터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타이어 웨어 인디케이터가 노면에 닿을 정도로 마모되었다면 타이어를 교체를 해야 합니다. 인디케이터가 마모 한계선에 다다르면 주저하지 마시고 타이어를 교체하시기 바랍니다.

운전자의 안전과 직결되는 타이어와 관련된 기본 상식을 인지하셔서 더욱더 안전운전 하시기 바랍니다.   
                                                                   
- Orange Stations Jerry Kim-
※ 상기 내용은 자동차 전반적인 상식을 게재한 것이며, 자동차의 상태와 제조사의 상태가 다를 수 있기 때문에            Orange Stations에서는 상기 내용에 대한 법적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